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트럼프 당선> 메르켈 "美와 공동가치 기반 긴밀협력"

외교부 장관 "트럼프 외교정책 과거보다 예측 힘들어"

(베를린=연합뉴스) 고형규 특파원 =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9일(현지시간)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차기 대통령에 당선된 데 대해 축하 인사를 전하면서 미국의 신정부와 서구의 공동가치를 기반으로 해 긴밀한 협력관계를 지속해 나갈 것을 희망했다.

대연정 집권다수인 기독민주당 소속의 메르켈 총리는 이날 정오 트럼프 당선에 대해 공식 견해를 밝히는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발표했다.

메르켈 "미국과 긴밀협력" 입장 발표 (AFP=연합뉴스)
메르켈 "미국과 긴밀협력" 입장 발표 (AFP=연합뉴스)

이 발표가 나오기 직전, 대연정 소수당 파트너인 사회민주당 소속의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외교부 장관은 현지 언론에 "미 대선은 독일 내 다수가 기대했을지 모를 결과와 달랐지만, 우리는 그 결과를 존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후보에 매우 비판적인 그는 "어떠한 것도 쉬워지지 않고 많은 것이 어려워질 것"이라고 내다보면서도 "독일 정부로서는 서구의 기초(가치)와 연계된, 좋은 범대서양 관계의 지속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독일 정부는 트럼프 대통령이 이끄는 새 정부와 대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고 "(다만) 미국의 외교정책은 과거보다 예측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고 짚었다.

un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9 20: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