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병국 의원 "박근혜 대통령 2선 후퇴해야"

(목포=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 새누리당 정병국 의원은 7일 '최순실 사태' 해결방안으로 '박근혜 대통령의 2선후퇴'를 제시했다.

전남도교육청 초청 특강을 위해 이날 목포에 온 정 의원은 특강 후 연합뉴스 기자를 만나 이같이 말하고 박 대통령은 김병준 총리내정을 철회한 뒤에 여야합의로 새 총리를 추천하고 최순실 게이트 진상조사 및 처벌에 적극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최순실 국정농단의 배경에는 현재의 제왕적 대통령제 폐단이 자리잡고 있다. 이는 역설적으로 대통령의 권력 분산을 내용으로 하는 개헌의 필요성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획일화된 역사관을 강요하는 국정교과서를 반대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 정부가 역사왜곡을 바로잡는다는 명분으로 국정교과서를 만드는 것을 애초부터 반대해왔다"고 강조했다.

전남도교육청서 강연하는 정병국 의원
전남도교육청서 강연하는 정병국 의원 (무안=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 정병국 새누리당 의원이 7일 전남도교육청에서 초청 강연을 하고 있다.[전남도교육청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정 의원은 최순실 사태에 자신이 몸담고 있는 새누리당의 책임을 거론하고 '새누리당의 재창당'을 주장했다.

그는 앞서 이날 오전 전남도교육청 대회실에서 열린 '미래래사회의 변화와 교육개혁' 제하 특강에선 "현재 우리 교육이 시대에 맞지 않다"며 "인성과 창의성 중심의 교육으로 환골탈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학 교육체계를 취업과 학문연구로 나누고 "대학생 취업을 위한 대책으로 교육체계를 엔터리지(기업:엔터프라이즈+대학:칼리지)시스템으로 바꾸고 기업에 커리큘럼을 일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3pedcro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7 15: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