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손흥민, 토트넘 팬들로부터 '겁쟁이' 비난받아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의 손흥민이 팬들로부터 '겁쟁이'라는 비난을 받았다.

7일 영국 매체 미러지에 따르면 손흥민은 6일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 EPL 11라운드 아스널과 경기 후 트위터에서 팬들의 야유를 받았다.

손흥민은 이날 후반 44분까지 뛰었지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다.

문제가 된 장면은 교체되기 1분 전 나왔다.

아스널이 스로잉 상황에서 자기 진영 골키퍼를 향해 공을 던졌다. 체흐 골키퍼가 이 공을 받으려고 나왔으나, 미끄러지면서 주춤했다.

손흥민이 순간 이를 보고 재빨리 달려들었다.

그러나 손흥민은 체흐와 공을 경합하려고 하다가 충돌 직전 점프를 하면서 공을 뺏지 못했다. 공은 체흐 손에 넘어갔다.

미러지는 "손흥민이 공을 먼저 터치할 가능성도 있었다"며 "그러나 체흐 골키퍼와 공을 잡을 수 있는 50대 50의 상황에서 점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마도 손흥민은 위험한 충돌을 피하기 위했던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러나 팬들은 트위터에서 그의 행동을 못마땅해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변명의 여지 없이 손흥민은 겁쟁이"라는 트위터 글을 전했다.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7 14: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