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재외동포들도 촛불 든다…주말 세계 곳곳서 집회 예고


재외동포들도 촛불 든다…주말 세계 곳곳서 집회 예고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촛불시위가 재외동포 사회로도 번지고 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비롯해 뉴욕, 샌디에이고, 필라델피아, 워싱턴D.C, 독일 프랑크푸르트, 캐나다 토론토,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지역 동포들은 오는 11일 오후 현지에서 촛불집회와 시국토론회, 박 대통령 하야 서명운동 등을 전개할 계획이다.

토요일인 12일에는 미국 댈러스·북가주·시카고·애틀랜타, 독일 베를린·슈투트가르트·뮌헨, 영국 맨체스터, 캐나다 토론토·호주 시드니, 일본 오사카 동포 등이 집단행동에 나선다.

특히 호주 동포들은 이날 스트라스필드 광장에서 대규모 촛불집회를 열 예정이다.

이들 집회는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를 계기로 온·오프라인에서 자율적으로 만들어진 '박근혜 대통령 퇴진과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재외동포 행동'이 주도한다.

앞서 뉴욕 동포들은 지난 4일 맨해튼에서 촛불을 들고 행진하면서 '박근혜 퇴진과 특검을 통한 대통령 조사와 처벌'을 외쳤다.

ghw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7 14: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