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U-23 세계야구선수권 호주에 패배…본선 2연패

송고시간2016-11-05 09:53

왼쪽부터 김태진(NC), 원혁재(홍익대), 임지섭(상무) [대한야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왼쪽부터 김태진(NC), 원혁재(홍익대), 임지섭(상무) [대한야구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한국 야구 대표팀이 23세 이하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호주에 패했다.

장채근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5일(이하 한국시간) 멕시코 몬테레이에서 열린 슈퍼라운드 2차전 호주와 경기에서 7-9로 졌다.

이로써 한국은 전날 일본전에 이어 본선 2연패로 슈퍼라운드 6개 팀 가운데 4위까지 주어지는 준결승 티켓 획득이 어려워졌다.

한국은 경기 초반 마운드가 무너지면서 힘겨운 경기를 했다.

선발 윤중현(성균관대)이 ⅔이닝 4피안타 4실점, 임서준(NC 다이노스)이 1이닝 2피안타 2실점으로 무너지며 2회까지 0-6으로 끌려갔다.

반격에 나선 한국은 3회초 1사 만루에서 임병욱(넥센 히어로즈)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따라갔고, 상대 폭투만으로 3점을 보태 4-6까지 따라갔다.

기세가 오른 한국은 4회초 임병욱의 희생플라이로 다시 1점을 쫓아갔고, 4회말 1점을 허용한 뒤 5회초 원혁재의 2타점 2루타로 7-7 동점을 만들었다.

하지만 7회말과 8회말 한국은 1점씩 허용했고, 타선 역시 추격에 실패하며 무릎을 꿇었다.

마운드에서는 전상현(KIA 타이거즈)이 4⅓이닝 3피안타 2실점(1자책점)으로 호투했지만, 패전투수가 됐다.

타선에서는 원혁재(홍익대)와 홍창기(LG 트윈스)가 각각 2안타로 활약했다.

한국은 6일 살티요에서 니카라과와 슈퍼라운드 최종전을 치른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