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철도파업 40일째…열차운행률 90.6%

송고시간2016-11-05 09:20

주말 승객 불편·물류 차질 계속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철도파업 40일째인 5일 전체 열차운행률이 평시의 90.6%에 머물러 주말을 맞아 철도를 이용하려는 승객들의 불편과 화물운송 차질이 이어질 전망이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전체 열차는 평시 2천513대에서 2천276대로 줄어 90.6% 운행한다.

KTX와 통근열차는 평시와 같이 100% 운행하고, 수도권 전철은 1천709대에서 1천691대로 줄어 98.9%의 운행률을 보이게 된다.

정비현장 점검하는 홍순만(왼쪽 2번째) 코레일 사장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정비현장 점검하는 홍순만(왼쪽 2번째) 코레일 사장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수도권 전철의 높은 운행률은 평일보다 토요일 운행계획이 줄어들기 때문이다.

새마을호는 52대에서 30대로 줄어 운행률이 57.7%에 머물고, 무궁화호는 264대서 166대로 줄어 62.9% 운행한다.

화물열차는 197대에서 98대로 줄어 49.7% 수준으로 운행한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파업참가자는 7천285명에 복귀자는 481명으로, 파업참가율은 39.7%다.

직위해제자는 모두 252명이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