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뉴저지 럿거스대서 흉기사건…용의자 등 3명 부상

(뉴욕=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에서 4일(현지시간) 오후 흉기를 이용한 폭력이 발생했다.

용의자를 포함한 3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ABC방송 등 미국 언론들이 제프 톨빈 대학 대변인의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사건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경영대 캠퍼스가 있는 뉴저지 피스캐터웨이에서 발생했다.

대학 측은 곧바로 트위터에 '흉기 난동' 사실을 알리고 학생들에게 이 캠퍼스에 접근하지 말고 안전한 곳에 있을 것을 요청했다. 캠퍼스는 곧바로 폐쇄됐다.

용의자는 1시간이 채 안 돼 경찰에 붙잡혔고, 대학도 이 사실을 다시 공지했다. 경찰이 조사에 들어갔으나 어떤 상황에서 이런 사건이 발생했는지 알려지지 않고 있다. 용의자와 피해자들의 신원 및 부상 정도도 발표되지 않았다.

CBS 방송 등 일부 언론은 5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럿거스대는 뉴저지 주립대학으로, 많은 한인 학생이 재학하고 있는 학교다.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 경영대 건물.[뉴저지 지역언론 NJ닷컴 사진 캡쳐]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 경영대 건물.[뉴저지 지역언론 NJ닷컴 사진 캡쳐]

quinte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5 06: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