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뉴저지 럿거스대서 흉기사건…용의자 등 3명 부상

송고시간2016-11-05 06:21

(뉴욕=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에서 4일(현지시간) 오후 흉기를 이용한 폭력이 발생했다.

용의자를 포함한 3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 ABC방송 등 미국 언론들이 제프 톨빈 대학 대변인의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사건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경영대 캠퍼스가 있는 뉴저지 피스캐터웨이에서 발생했다.

대학 측은 곧바로 트위터에 '흉기 난동' 사실을 알리고 학생들에게 이 캠퍼스에 접근하지 말고 안전한 곳에 있을 것을 요청했다. 캠퍼스는 곧바로 폐쇄됐다.

용의자는 1시간이 채 안 돼 경찰에 붙잡혔고, 대학도 이 사실을 다시 공지했다. 경찰이 조사에 들어갔으나 어떤 상황에서 이런 사건이 발생했는지 알려지지 않고 있다. 용의자와 피해자들의 신원 및 부상 정도도 발표되지 않았다.

CBS 방송 등 일부 언론은 5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럿거스대는 뉴저지 주립대학으로, 많은 한인 학생이 재학하고 있는 학교다.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 경영대 건물.[뉴저지 지역언론 NJ닷컴 사진 캡쳐]

미국 뉴저지 주 럿거스대 경영대 건물.[뉴저지 지역언론 NJ닷컴 사진 캡쳐]

quinte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