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소식> 계족산성 수리 현장 공개

(대전=연합뉴스) 대전시는 오는 11일 오후 2시 국가사적 제355호인 계족산성 수리 현장에서 문화재 수리 '현장공개의 날' 행사를 한다.

행사는 서문지와 동벽 복원현장, 동북벽 치성부 발굴현장 견학 등으로 진행된다.

선착순 40명에 한해 일반인도 견학할 수 있다.

계족산성은 삼국시대 대전지역 산성 중 가장 큰 성(길이 1천37m)으로, 삼국시대 백제와 신라 국경의 전략적 요충지에 쌓은 매우 중요한 유적이다.

계족산성 전경.
계족산성 전경.

대전시는 1992년부터 2019년까지 2단계에 걸쳐 165억원의 예산을 들여 전문가의 조언을 들어 성벽원형 복원, 발굴조사, 탐방로 및 안내판 설치 등을 하고 있다.(관람 예약 문의: 시청 문화재종무과 ☎ 042-270-4521)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6 09: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