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쇼핑 3분기 영업익 10%↓…마트 영업손실 270억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 등을 운영하는 롯데쇼핑[023530]의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롯데마트 부문 적자 탓에 작년 같은 기간보다 10% 정도 줄었다.

롯데쇼핑은 4일 공시를 통해 3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1천755억6천만 원으로 지난해 동기대비 10.1% 감소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7조5천751억 원으로 불과 1.2% 늘었으나 당기순이익(782억 원)은 203.9% 급증했다.

순이익이 많이 늘어난 것은 비교 대상인 지난해 3분기 당시 외환차손과 중국 할인점 폐점 관련 유형자산 처분손실 반영으로 순이익이 257억 원에 그쳤기 때문이라는 게 롯데의 설명이다.

주요 부문별로 실적을 나눠보면 백화점의 경우 매출(1조9천730억 원)은 1년 전보다 2.3% 늘었으나 영업이익(620억 원)이 2.3% 줄었다.

백화점 관계자는 "식품, 생활가전 상품군의 호조로 매출은 다소 개선됐지만, 상대적으로 마진이 적은 상품군의 구성 비중이 커져 매출 이익률이 떨어졌고 온라인 매출 증가 등에 따른 판매관리비 증가로 영업이익도 소폭 줄었다"고 설명했다.

할인점(롯데마트) 부문의 경우 매출이 2조1천840억 원으로 2.9%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지난해 3분기 30억 원 흑자에서 올해 3분기에는 270억 원 적자로 돌아섰다.

마트 관계자는 "가습기 살균제 인명 피해 사고의 여파로 생활용품 판매가 부진했던데다 12개 특화 지점의 리뉴얼(새 단장) 등도 겹쳐 국내 매출이 다소 줄었다"며 "아울러 온라인 프로모션(판매촉진)으로 광고판촉비가 늘면서 영업적자를 냈다"고 밝혔다.

이 밖에 하이마트 부문의 매출(1조1천200억 원)과 영업이익(660억 원)은 각각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 18.2% 늘었고, 편의점의 매출(9천940억 원)과 영업이익(240억 원) 증가율도 각각 5.6%, 48.5%로 집계됐다.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4 16: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