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진석 "정치적 중립성 보장되면 별도 특검 수용 가능"

한광옥 실장에 "朴대통령, 국회 와서 野지도부 만나달라"
정진석, 한광옥 비서실장 접견
정진석, 한광옥 비서실장 접견(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한광옥 신임 대통령 비서실장이 4일 오후 국회를 찾아 여야 원내대표들을 예방하고 있다. 사진은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가 한 실장 접견하는 모습.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배영경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4일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야당이 추진하는 별도 특검을 수용할 수 있다는 의사를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를 찾은 한광옥 대통령 비서실장을 만난 자리에서 "저희 당으로선 정치적 중립성이 담보된다면, 야당이 요구하는 개별 특검을 받아들일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오전 대국민 담화에서 "필요하다면 저 역시 검찰의 조사에 성실하게 임할 각오이며 특별검사에 의한 수사까지도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그동안 여당은 기존의 상설 특검을, 야당은 별도 특검을 주장했다. 그러나 박 대통령의 '특검 수용' 발언에 이어 정 원내대표도 별도 특검 수용 의사를 내비치면서 이번 사태를 수사하기 위한 별도 특검법 추진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진석, 한광옥 비서실장 접견
정진석, 한광옥 비서실장 접견(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가 한 실장 접견하는 모습. 왼쪽부터 김도읍 원내수석부대표, 정 원내대표, 한 실장, 허원제 정무수석.

정 원내대표는 한 실장에게 "가능하다면 대통령께서 직접 국회로 오셔서 야당의 지도부와 그야말로 국정 현안에 대해, 국정 위기 극복을 위해 필요한 후속 조치와 관련해 터놓고 대화를 해 주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말했다.

이는 청와대가 추진하는 박 대통령과 여야 대표의 회동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정 원내대표는 회동이 성사될 경우 장소는 청와대가 아닌 국회가 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셈이다.

정 원내대표는 김병준 국무총리 내정자의 인사청문회와 관련해 "임명동의안이 국회로 제출되는 대로 청문 절차를 밟아야 한다"며 "인사청문 제도는 국회의 책무이자 권한"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 문제에 대해 야당과 협의할 것이고, 국회의장이 최종적으로 청문위원들을 임명하는 권한을 갖고 있으니 협력할 것은 비서실장과 정무수석도 적극적으로 해 달라"고 당부했다.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4 14: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