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스라엘대사관 "중대한 문제"…나치복장 日아이돌에 쓴소리

송고시간2016-11-04 11:24

"홀로코스트 관련 특별세미나에 초대하고 싶다"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나치 군복을 닮은 옷을 입고 공연한 일본 아이돌 그룹을 이스라엘 정부 측이 우회적으로 비판했다.

주일본 이스라엘대사관은 일본 아이돌 그룹 '게야키자카(거<木+擧>坂)46'이 지난달 콘서트에서 나치 군복을 닮은 의상을 입고 공연한 데 대해 구성원 전원을 이스라엘대사관에서 여는 홀로코스트(유대인 대학살) 관련 특별세미나에 초대하고 싶다고 밝혔다.

대사관은 3일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에 이들이 일으킨 논란을 소개하는 기사와 함께 올린 글에서 "탤런트는 매우 큰 영향력이 있으며 여러분이 이 중대한 문제에 관해 지식을 지니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하고서 이런 제안을 내놓았다.

게야키자카46은 지난달 22일 일본 요코하마(橫浜)시 공연 때 검은 원피스와 망토를 입고 나치가 사용한 독수리를 닮은 금색 문양으로 장식된 모자를 쓰고 등장했으며 행사를 마친 후 이런 복장의 사진을 공식 블로그에도 올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이 "용서할 수 없다", "충격적인 마케팅이다"는 등의 비판을 쏟아내자 게야키자카46이 소속한 레코드사의 모회사인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사과 성명을 발표했다.

일본의 유명 아이돌 그룹인 '게야키자카(거<木+擧>坂)46'이 지난달 개최한 핼러윈 콘서트에서 입은 의상이 나치 군복을 닮았다는 지적이 제기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은 이 그룹의 홈페이지에 게재된 문제의 의상을 입은 장면. [게야키자카46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일본의 유명 아이돌 그룹인 '게야키자카(거<木+擧>坂)46'이 지난달 개최한 핼러윈 콘서트에서 입은 의상이 나치 군복을 닮았다는 지적이 제기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은 이 그룹의 홈페이지에 게재된 문제의 의상을 입은 장면. [게야키자카46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