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마트, '애플데이' 사과 반값 판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이마트는 매년 11월 첫째 주 토요일을 '사과 먹는 날(애플데이)'로 정하고 사과를 원가 이하로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이마트가 대구경북능금조합, 예산농산물유통센터와 함께 사과 소비 촉진을 위해 만든 행사다.

올해에는 5일 하루 사과(부사 품종) 15개(특)나 18개(대)를 9천900원에 골라담기로 판매한다.

이는 현재 판매하는 사과보다 약 절반 정도 할인된 가격이며, 자사 매입가격보다도 저렴한 것이라고 이마트는 설명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이마트는 평소보다 물량을 3배 이상 늘린 600t을 준비했다.

사과는 이마트에서 판매되는 과일 가운데 2014년, 2015년 모두 귤과 바나나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진영호 이마트 과일팀장은 "부사 물량이 가장 풍부하고 맛도 좋은 시기인 11월 첫째 주 토요일을 애플데이로 연례화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사과를 포함해 적극적인 국산 과일 행사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마트, '애플데이' 사과 반값 판매 - 1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4 08: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