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국 차세대 대형 운반로켓 창정 5호 성공적 발사(종합)

(홍콩=연합뉴스) 최현석 특파원 = 중국이 3일 차세대 대형 운반로켓인 창정(長征) 5호를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관영 신화통신 등이 보도했다.

창정 5호는 이날 저녁 8시43분 하이난(海南)성 원창(文昌)위성발사센터에서 발사됐으며 약 40분 후 궤도에 진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적재량이 승용차 16대에 해당하는 25t인 창정 5호는 길이 57m, 본체 직경 5m, 최대 발사 중량 867t으로 역대 중국이 발사한 로켓 가운데 최대이며 운반능력이 가장 뛰어나다.

부품이 기차로 운반하기에는 너무 무거워 배로 운송했다.

중국은 수년간 베이징(北京) 인근 비밀 시설에서 창정 5호 시험발사를 했지만 여러 차례 실패한 적 있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크게 본체와 4개의 대형 보조추진장치로 이뤄진 이 로켓은 지난 6월 발사 성공한 창정 7호와 함께 중국의 우주 탐사에 주력을 담당할 예정이다.

내년 중국의 달 탐사위성 창어(嫦娥) 5호를 발사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며 차후 중국의 우주정거장 건설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미국, 러시아와 대등한 우주 강국 진입을 목표로 하는 중국은 2020년에 독자적인 유인 우주정거장 건설 프로젝트를 마무리하고 2022년부터 전면적인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harris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3 23: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