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매체 "지난달 中서 안중근 의거 기념 남북 공동행사"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중국 하얼빈(哈爾濱)에서 지난달 25∼27일 안중근 의사의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 저격 107돌을 기념하는 남북 공동 행사가 열렸다고 북한 매체가 밝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3일 "안중근 렬사(열사)가 일제의 조선침략의 원흉 이등박문(이토 히로부미)을 처단한 107돌을 맞으며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중국 할빈(하얼빈)에서 조선카톨릭교협회와 남조선 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가 반일(反日) 공동행사를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행사에서 양측은 안 의사의 의거가 "조선 민족은 결코 외세의 식민지 노예로 살기를 원치 않는다는 것을 만천하에 보여준 애국적 장거였다"고 평가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또 양측이 민족자주, 민족 대단결의 기치 아래 북남 관계를 개선하고 조국통일을 실현하기 위한 투쟁을 서로 힘을 합쳐 적극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국 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와 회원 등은 지난달 안 의사의 이토 저격 현장인 하얼빈에서 안 의사 추모 행사를 연 바 있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3 17: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