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길여 가천대 총장, 한국여성지도자상 대상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3일 열린 '제14회 한국여성지도자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았다.

한국여성지도자상은 여성권리 확립을 위해 애쓴 박에스더 한국YWCA 고문총무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한국YWCA연합회와 한국씨티은행이 운영하고 있다.

이길여 총장은 인천의 작은 산부인과 의사로 출발해 여성으로는 처음으로 의료법인을 설립한 인물로, 의료취약지역 병원 운영과 인재양성을 위한 대학운영에 헌신해 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총장은 지역 여성 자궁암 무료검진, 무의촌 의료봉사, 해외교포 초청 무료시술, 새생명찾아주기운동, 한센병국제협력후원회 등 활동으로 국민 의료향상에 기여해왔다.

진료받는 환자가 놀라지 않도록 늘 청진기를 가슴에 품고 체온으로 데웠다는 유명한 일화는 이 총장의 박애정신을 보여주는 사례로 종종 언급된다.

이런 이 총장의 신념은 1990년대 교육분야로 확대돼 1994년 경기전문대학, 신명여자고등학교의 신명학원을 인수하고, 1998년 가천의과대학을 세웠다. 이어 경영난에 빠진 경원학원을 인수하고 2012년 가천대학교로 통합해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해 계속 노력해오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서 젊은 지도자상은 탤런트 신애라 씨, 특별상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받았다.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 YWCA 한국여성지도자상 대상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 YWCA 한국여성지도자상 대상[가천대학교 제공=연합뉴스]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3 15: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