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은행 22년만에 전산시스템 변경·구축

500억원 들여 고객정보보호 초점…5∼6일 금융서비스 중단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광주은행이 22년만에 전산시스템을 변경·구축한다.

3일 광주은행에 따르면 은행은 고객만족도 제고와 업무 프로세스 혁신, 경영 효율화를 위해 새로운 전산시스템을 구축한다.

새 전산시스템 구축에는 총 500억여원이 들어갔다.

광주은행 로고[자료사진]
광주은행 로고[자료사진]

광주은행의 새로운 전산시스템 구축은 지난 1994년 이후 22년만이다.

시중은행이 통상 6∼7년만에 전산시스템을 변경하고 있는데 광주은행은 민영화 이후 김한 은행장이 새로운 전산시스템 구축 필요성을 강조해왔다.

광주은행 관계자는 "새 전산시스템은 고객정보보호에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광주은행은 전산시스템 구축으로 5∼6일 금융서비스를 중단한다.

자동화기기(CD/ATM), 인터넷뱅킹, 폰뱅킹, 스마트뱅킹, 광주은행카드로 다른 은행 자동화기기 이용거래 등 전 거래가 중단되며, 신용카드(체크카드는 사용 불가) 물품구매 및 고객센터를 통한 사고접수만 가능하다.

서비스 일시 중단 관련 자세한 사항은 광주은행 인터넷 홈페이지(www.kjbank.com)와 모바일뱅킹 및 고객센터(☎062-239-5000, 1600-4000, 1588-3388)에서 확인할 수 있다.

shch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3 14: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