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LG생활건강 '후', 올해 누적 매출 1조원 돌파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LG생활건강의 한방화장품 브랜드인 '더 히스토리 오브 후'가 올해 누적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LG생활건강은 올해 들어 약 10개월 만에 '후'의 누적 매출이 1조원을 돌파했으며 올해 전체 연 매출은 1조1천600억원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3일 밝혔다.

'후'의 연 매출 1조원 돌파는 2003년 1월 첫 출시 이후 14년 만이며, 국내 화장품 단일 브랜드 중에서는 가장 빠른 속도라고 LG생활건강은 설명했다.

'후'는 2009년 연 매출 1천억원을 넘었으며 2013년에는 2천억원, 2014년에는 4천억원, 지난해에는 8천억원을 달성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LG생활건강은 ▲ 왕실의 독특한 궁중처방을 바탕으로 한 뛰어난 품질 ▲ 궁중 스토리를 담은 화려한 디자인 ▲ 왕후의 궁중문화 등 고급 마케팅으로 기존의 한방화장품을 뛰어넘는 차별화된 가치를 '후'의 빠른 성장 비결로 꼽았다.

'후'는 2006년 중국에 진출해 고급화 전략으로 상하이(上海)의 '빠바이빤'(八百伴), '쥬광'(久光), 베이징(北京)의 'SKP'등 대도시의 고급 백화점을 중심으로 매장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중국 내에 150개 매장을 운영 중이며 작년에는 중국 매출이 전년보다 197% 신장하는 등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LG생활건강은 전했다.

LG생활건강 '후'의 홍콩 레인크로포드 백화점 매장 [LG생활건강 제공=연합뉴스]
LG생활건강 '후'의 홍콩 레인크로포드 백화점 매장 [LG생활건강 제공=연합뉴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3 14: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