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산업기술시험원, 수출 중견기업 육성 사업 추진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은 '제2차 케이-스타(K-STAR) 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시작한 K-STAR 기업 육성사업은 우수한 중소·중견기업을 글로벌 역량을 갖춘 수출 중견기업으로 육성하는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올해 경쟁률은 5대1이었으며 6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이들 기업에는 산업기술시험원 소속 기업 전담 코디네이터가 파견되며 기업의 제품 구상부터 설계, 출하까지 모든 영역에 걸쳐 현장 중심의 맞춤형 종합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중소기업진흥공단, 코트라(KOTRA), 한국산업기술대 등 관련 기관과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기업경영진단과 해외 마케팅·사업화 컨설팅 서비스 등을 지원한다.

산업기술시험원에 따르면 1차 사업에서 선정된 기업은 인증취득, 신규 국책과제 수주, 매출 성과 등 실질적인 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예컨대 항공기용 부품을 생산하는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는 산업기술시험원과 함께 공중정밀보급시스템을 연구·개발하면서 4억5천만원 규모의 항공기 부품 개발 신규 국책과제를 수주했고 매출도 전년 대비 약 10억원이 늘었다.

승강기 관련 전문기업인 ㈜미주하이텍은 에스컬레이터용 역주행 방지장치와 엘리베이터용 손 끼임 방지장치를 연구·개발해 대구 지하철에 50대를 보급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2 14: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