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마트 트레이더스, 연매출 1조원 돌파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창고형 할인점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출범 6년 만에 연 매출 1조 원을 달성했다.

이마트는 지난달까지 트레이더스 매출이 작년 전체 매출인 9천600억 원을 넘어섰으며, 이번 주말을 전후로 매출 1조 원 돌파가 확실시된다고 2일 밝혔다.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지난 2010년 11월 1호점인 구성점을 열었으며 지난 9월 스타필드 하남에 개장한 하남점까지 현재 11개 매장이 영업 중이다.

트레이더스는 연회비가 없는 비회원제로 운영되며, 대용량 상품을 중심으로 일반 할인점 대비 평균 8~15%가량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전체 상품의 50%가량을 해외 수입 상품으로 구성하고 자체 브랜드(PL) 상품인 '트레이더스 딜'(Traders Deal)을 선보이며 상품을 차별화했다.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3일부터 16일까지 개점 6주년 기념으로 다양한 할인 행사를 연다.

1호 매장인 구성점에서는 6일까지 병행수입 명품대전인 '블랙 럭셔리 페어'를 펼친다. 명품브랜드 가방과 잡화류를 비롯해 노비스와 무스너클 등 고급 의류, 골든구스와 아쉬 등 신발까지 총 30여 개 명품 브랜드 상품을 선보인다.

노재악 이마트 트레이더스담당 상무는 "개점 6주년을 맞이한 트레이더스가 명실상부한 이마트의 신성장동력으로 자리잡았다"며 "내년에 삼송점, 군포점, 김포점 등 3개점을 추가로 열 계획이며, 2023년까지 50개 매장을 열어 국내 대표 창고형 할인점으로서의 위치를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연매출 1조원 돌파 - 1

doub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2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