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18회 백석문학상에 장철문 시인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제18회 백석문학상 수상작으로 장철문(50) 시인의 시집 '비유의 바깥'(문학동네)이 선정됐다고 상을 주관하는 출판사 창비가 2일 밝혔다.

심사위원단은 "좋은 시는 표현된 것 이상의 여백을 통해 더 큰 울림을 창출하기도 한다. '비유의 바깥'의 뛰어난 시들은 근래 한국시가 도달할 수 있는 수준을 훨씬 더 상회한다"고 평가했다.

장 시인은 1994년 '창작과 비평' 겨울호에 '마른 풀잎의 노래' 등을 발표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올해 6월 펴낸 '비유의 바깥'은 네 번째 시집이다.

백석문학상은 시인 백석(白石)의 업적과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해 그의 연인이었던 자야(子夜) 김영한 여사가 출연한 기금으로 1997년 제정됐다. 최근 2년간 출간된 시집을 심사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시상식은 24일 오후 6시30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상금은 2천만원.

dada@yna.co.kr

장철문 시인 [창비 제공]
장철문 시인 [창비 제공]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2 11: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