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재계 "새 부총리, 안심경영할 수 있게 방향 잡아달라"


재계 "새 부총리, 안심경영할 수 있게 방향 잡아달라"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재계팀 = 재계는 2일 정부가 신임 총리와 함께 경제 수장인 경제부총리에 임종룡 금융위원장을 임명하자 어려운 상황인 만큼 기업이 안심하고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방향을 잘 잡아달라는 입장을 나타냈다.

유환익 전경련 홍보본부장은 이날 경제부총리 선임 직후 "현재의 경제위기를 헤쳐나갈 수 있는 장·단기 플랜을 잘 설계해서 위기를 잘 넘어설 수 있기를 바란다"며 "특히 기업들이 자유로운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관련 법 제도들을 조속히 개선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연합뉴스TV 제공]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연합뉴스TV 제공]

이어 "현재 국제적으로 보호무역주의가 기승을 부리는 상황에서 우리 대기업의 수출활동이 상당히 어려워서 정부가 주도적으로 나서서 대외 교섭력을 잘 발휘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국경영자총협회 관계자는 "나라가 매우 혼란스럽고, 특히 경제는 저성장 국면에서 총체적으로 어려운 상황"이라며 "새 부총리가 이런 분위기가 안정되도록 최선을 다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 가지로 상황이 어렵다 보니 기업들의 투자가 이뤄지지 않고 일자리도 만들어지지 않는다"며 "기업이 안심하고 투자하고 일자리를 만들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기업 활동을 제한하는 여러 규제를 전면 재검토해서 풀어주고 사실상 좌초될 위기인 노동개혁 등 현안들도 잘 풀릴 수 있도록 신경 써달라"고 덧붙였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새 경제부총리에게 분위기 쇄신과 정책컨트롤 타워의 역할을 강조했다.

재계 "새 부총리, 안심경영할 수 있게 방향 잡아달라" - 3

대한상의 관계자는 "경제도 그렇지만 사회적으로도 분위기가 침체된 상황에서 사람들은 불안해하고 정책은 멈춰선 단계에 있는 것 같다"며 "현 단계에서 정부가 꼭 해야 할 것들을 확실하게 챙겨서 추진함으로써 정부의 시계가 돌고 있다는 걸 보여주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업종 구조조정 같은 것부터가 제대로 안 되고 흐지부지되는 느낌이 있다"며 "방향을 제대로 제시하고 잡아주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무역협회는 "국정 혼란을 수습할 신임 총리와 부총리가 선임된 것을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신임 총리와 부총리는 국정 혼란을 신속히 수습하고 경제가 정상적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비상한 각오로 리더십을 발휘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2 10: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