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역 음식 발전 위해 전국 지자체 서울서 머리 맞댄다

송고시간2016-11-02 11:15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는 3일 오후 2시 서울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지역 로컬푸드 운동과 서울시의 역할'을 주제로 '2016 지역상생포럼 및 민관협력 세미나'를 연다.

행사는 친환경 먹거리를 통한 지역 간 상생 방안을 찾고자 로컬푸드 분야 전문가, 지역 활동가, 공무원이 머리를 맞대는 자리다.

지역상생포럼은 장경호 건국대 교수가 '지역 로컬푸드 운동과 서울시의 역할'을 주제로 한 기조발제를 비롯해 친환경 먹거리 정책과 상생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이어 유정규 서울시 지역상생교류사업단장을 좌장으로, 박민선 전 농협대 교수·전은자 서대문구 친환경급식센터장·강성중 가톨릭농민회 안동교구연합회총무·조성택 원주시청 로컬푸드 팀장·정민철 홍성 유기농영농조합법인 이사가 토론에 나선다.

민관협력세미나에서는 경기·강원·충청·영남·호남으로 나눠 토론을 펼치고, 실현 가능한 정책 모델을 제시한다.

시는 이날 세미나에서 각 지역의 의견을 모아 앞으로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