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국제청소년포럼 3∼7일 열려…8개국 150여명 참가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제7회 제주국제청소년포럼이 오는 3∼7일 새마을금고 제주연수원에서 열린다.

제주도교육청과 제주도가 공동 주최하고 유니타르(UNITAR) 제주국제연수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는 '우리는 세계시민: 평화 문화 교류의 디딤돌 놓기'를 주제로 8개국 23개 도시에서 온 150여명의 학생과 교사들이 참여해 영어로 토론하고 참가국의 다양한 문화를 배운다.

제주국제청소년포럼 포스터[제주도교육청 제공]
제주국제청소년포럼 포스터[제주도교육청 제공]

행사 첫날인 3일에는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되고, 4일에는 개회식과 영어 패널토론이 펼쳐진다.

개회식에서는 정내권 전 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위원회(ESCAP) 국장이 '우리는 세계시민: 지속가능 발전과 세계시민으로서의 청소년'을 주제로 기조강연 한다.

이번 포럼의 핵심인 패널토론에서는 학교 내 집단 따돌림, 기후변화, 생물다양성 보존, 문화다양성 보존 등을 화두로 참가 청소년들이 열띤 토론을 벌이며 지구촌 문제의 해법을 모색한다. 원어민 좌장 주재로 8개 패널로 나눠 각국 15명 내외의 학생들이 함께 토론한다.

5일에는 도내 중·고등학생 170여 명이 방청객으로 참여한 자리에서 영어 패널토론 결과를 발표하고, 결과에 대해 의견을 공유한다. 참가자들이 함께 케이팝(K-Pop) 댄스를 배우는 시간도 마련된다.

6일에는 제주국제평화센터, 곶자왈 환상숲, 플레이 케이팝, 한라산 청정촌을 방문해 제주의 자연과 문화를 체험한다.

행사는 폐회식과 문화교류 행사 '컬쳐 나잇'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

포럼의 모든 행사는 영어로 진행되고 제주학생외교관들이 자원봉사자로 나서 주요 프로그램 안내와 진행을 맡는다.

도교육청 국제교육협력과 관계자는 "이번 포럼에서 각국 청소년들이 평화와 인권이 있는 글로벌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리더십을 키워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ato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1 15: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