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권오현 "경험못한 리스크에 노출…위기를 재도약 계기로"

"시스템 점검, 철저한 위기관리체계 정비"…삼성전자 창립 47주년 기념행사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권오현 삼성전자[005930] 대표이사 부회장은 1일 "최근 발생한 위기는 우리가 너무 안일하게 생각하고 일해왔던 것은 아닌지 스스로 되돌아보고 새롭게 시작해야 하는 계기가 됐다"며 임직원에게 내부 시스템 점검과 위기관리 체계 정비를 강조했다.

권 부회장은 이날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삼성전자 창립 47주년 기념행사에서 기념사를 통해 "세계 경제가 저성장, 불확실성 심화로 개선의 기미가 보이지 않고 삼성전자는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다양하고 복합적인 리스크에 노출돼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권 부회장을 비롯한 사장단과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했다.

권 부회장은 "모든 부문에서 내부 시스템을 점검하고 철저한 위기관리 체계를 갖추자"고 말했다. 사업, 조직, 개인의 관습적인 시스템과 업무방식을 점검해 바꿀 것은 바꾸자는 의미다.

그는 또 "사업의 근간인 기술 리더십과 차별화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더욱 혁신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술 리더십을 더욱 고도화하고 창의적이고 탁월한 아이디어로 일상에 가치를 더하는 차별화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해야 한다는 것이다.

권 부회장은 "변화하는 고객에 대한 세심하고 깊이 있는 연구를 통해 진정으로 고객이 원하는 바를 이해하고, 그동안 간과했거나 보지 못했던 고객층과 고객의 본원적인 니즈를 발굴해 새로운 기회를 창출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는 "우리는 위기를 극복하고 성장해온 오랜 역사와 저력이 있다"며 "이제 일하는 방식, 혁신에 대한 사고, 고객에 대한 관점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철저히 개선해 이 위기를 재도약의 계기로 삼자"고 당부했다.

권오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권오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삼성전자 제공]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1 10: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