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 베트남 청년창업 지원 나선다


롯데, 베트남 청년창업 지원 나선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최근 베트남 현지 사업을 본격 추진하는 롯데가 베트남 청년기업 지원에도 나선다.

롯데그룹의 창업 전문 지원 회사 롯데액셀러레이터와 롯데정보통신은 1일 베트남 하노이 백화기술대학교에서 베트남 과학기술부가 설립한 창업지원기관 VSV(Vietnam Silicon Valley), 백화과학기술대학교 기술지주회사 BK홀딩스와 베트남 우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발굴·육성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원석 롯데정보통신 글로벌부문 상무, 타익 례 아잉(Thach Le Anh) VSV 대표, 응웬 쭝듕(Nguyen Trung Dung) BK홀딩스 대표 등이 참석한다.

협약식 이후에는 예선 심사를 거쳐 선발된 10개 우수 스타트업의 사업 계획 등이 발표된다.

최종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3개 기업에는 5천 달러의 상금과 6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사무공간, 창업 컨설팅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VSV와 롯데액셀러레이터는 현지 스타트업의 보육과 투자를, 롯데정보통신과 BK홀딩스는 사무공간과 IT(정보통신) 인프라를 책임지고 지원한다.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는 "청년 창업 열기가 뜨거운 베트남에서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 지원할 뿐 아니라 국내 우수 스타트업과의 교류도 추진할 것"이라며 "베트남 신규 사업 확대 차원에서 사업성이 우수한 기업에는 적극적으로 투자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롯데그룹은 1998년 롯데리아로 처음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고, 현재 백화점·대형마트·호텔·시네마 등 10여 개 계열사가 현지에서 활발하게 사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2014년 9월에는 하노이 시에 65층짜리 초고층 건물 '롯데센터 하노이'를 선보였다.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1 09: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