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초슬림 담배 세계 1위 '에쎄' 출시 20년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는 초슬림 담배 '에쎄(ESSE)'가 출시 20주년을 맞았다.

1일 KT&G에 따르면 지난 1996년 11월 1일 출시한 에쎄는 2003년에 국내 담배시장 판매 1위에 오른 뒤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시장점유율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국내 담배 판매량의 4분의 1 이상인 에쎄의 국내 누적 판매량은 지난해까지 3천288억 개비에 이른다. 궐련 길이로 환산하면 지구를 820바퀴 돌거나, 달과 지구 사이를 43번 왕복할 수 있는 거리다.

에쎄는 또한 전 세계 초슬림 담배 판매량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초슬림 담배이기도 하다.

지난 2001년 중동과 러시아로 첫 수출을 개시한 에쎄는 저타르, 초슬림이란 제품 특성을 내세워 시장 개척에 성공했다. 이후 미주, 동남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으로 판로를 넓혀 전 세계 50여 개국에서 판매되는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했다.

틈새상품 정도로 평가받던 에쎄는 현재 국내시장에만 23종의 폭넓은 제품 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이 가운데 국내 최초로 대나무 활성숯 이중필터를 적용해 2006년에 출시된 '에쎄 수'는 출시 8일만에 1천만 갑이 판매되며, KT&G 판매 역사상 최단기 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다.

에쎄가 지속해서 인기를 누리자 KT&G는 지난 2014년 에쎄를 생산하는 신탄진 공장을 전 세계 초슬림 담배의 50% 가량을 생산할 수 있는 세계 최대 초슬림 담배 공장으로 확대했다.

한편 KT&G는 에쎄 출시 20주년을 맞아 고유 품종을 복원한 담뱃잎을 원료로 국내 최고 품질의 프리미엄 담배를 곧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제품에 사용되는 담뱃잎은 250여 년 전 정조대왕이 예찬했던 조선 시대 최고급 담뱃잎인 '서초(西草)' 종자를 복원한 것으로, 잎이 자라는 시기에 궁중음악을 들려주는 농법을 채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KT&G 관계자는 철저한 품질관리와 끊임없는 기술개발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현지 차별화 전략으로 에쎄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초슬림 담배 세계 1위 '에쎄' 출시 20년 - 1

mangel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1 09: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