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막돼먹은 영애씨 15' 순조롭게 출발…첫 시청률 2.7%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인 tvN의 '막돼먹은 영애씨 15'가 순조롭게 출발했다.

1일 시청률 조사회사인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밤 11시에 첫 방송된 '막돼먹은 영애씨 15'는 전국 평균 시청률 2.7%, 최고 시청률 3.2%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시즌에서 기록한 역대 최고 시청률인 3.4%와 0.7%포인트 차이며, 지난 시즌 종영 시청률과 같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시즌에서 낙원종합인쇄사(낙원사)에서 쫓겨나 '이영애 디자인'을 창업한 여주인공 영애(김현숙 분)가 사기를 당한 뒤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와 함께 영애가 지난 시즌에서 막판까지 밀고 당기기를 했던 낙원사 전 사장 승준(이승준)과 비밀 연애 중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나 눈길을 끌었다.

이번 시즌에서는 영애가 결혼에 골인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막돼먹은 영애씨'는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이영애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30대 여성들의 삶을 현실적으로 담은 드라마로 2007년 4월부터 10년째 방송 중이다.

tvN의 '막돼먹은 영애씨 15'
tvN의 '막돼먹은 영애씨 15'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01 08: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