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의장·3당 원내대표 '10분 회동'…거국내각 신경전끝 파행

정진석, 회의시작부터 "국가적 위기를 볼모로 정치공세" 野비난
우상호 "새누리, 반성은 커녕 정치공세" 반발하자 정진석 퇴장


정진석, 회의시작부터 "국가적 위기를 볼모로 정치공세" 野비난
우상호 "새누리, 반성은 커녕 정치공세" 반발하자 정진석 퇴장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배영경 기자 = '최순실 게이트' 정국 수습책을 논의하기 위한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 간의 회동이 거국중립내각 구성과 특검 등을 둘러싼 여야의 신경전 속에 단 10분 만에 결렬됐다.

정 의장과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의장실에서 회동을 가졌으나 논의 시작 전에 파행됐다.

정 원내대표는 회동을 시작하자 마자 새누리당의 거국중립내각 제안과 특검도입 문제에 야당이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는 것을 비판했고, 이에 우 원내대표가 반발하자 10분 만에 퇴장해버렸다.

국정운영 마비 사태에 대한 국회의 역할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회동은 애초 모두발언 없이 비공개 논의에 들어가려 했으나 정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을 자청해 야당의 태도를 강도높게 비난했다.

정 원내대표는 "새누리당은 야당이 제안한 거국중립내각안을 대통령께 건의드렸다. 심사숙고 끝에 여야가 인정하는 중립적인 인물로 내각을 맡겨서 국정을 안정시켜야된다는 충정에서 비롯된 결정이었다"면서 "그런데 그 이후 '일고의 가치가 없다', '꼼수다'라는 야당의 즉각적인 반응을 보고 참으로 놀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야당도 국가적 위기를 수습하는 데 책임있는 자세를 보여줘야 하는 것 아니냐"라면서 "어떻게 국가적 위기를 볼모로 해서 정치공세적 자세로만 일관해서 되겠느냐"고 지적했다.

또한, "특검도 저희 당이 수용하겠다고 했는데, 대통령이 무슨 특검을 임명한다고 야당이 그런다. 대통령이 입맛에 맞는 특검을 어떻게 추천할 수 있겠느냐"라면서 "야당 측의 모든 제안을 전폭적으로 수용했는데, 즉시 걷어차 버린 이유는 무엇이냐. 대통령을 끌어내리겠다는 것이냐. 하야·탄핵정국을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냐"라고 강조했다.

이에 우 원내대표는 "저런 이야기 하면 난 못한다"며 "반성은 커녕 오자마자 정치공세한다"라면서 자리에서 일어났고, 이에 정 원내대표는 회담장에서 퇴장해버리면서 회담이 파행됐다.

국회의장·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 10분만에 결렬
국회의장·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 10분만에 결렬(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야당의 거국내각 거부 문제에 대해 항의하며 국회의장실을 나가고 있다. 왼쪽부터 김교흥 의장 비서실장, 정 원내대표, 정세균 의장, 민주당 우상호 원내대표. 2016.10.31
uwg806@yna.co.kr
항의하는 정진석
항의하는 정진석(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자리를 박차고 나서며 항의하고 있다. 2016.10.31
uwg806@yna.co.kr
결렬
결렬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31 11: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