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리안츠생명, 당뇨 후 암 걸리면 진단금 2배 주는 보험 출시

송고시간2016-10-31 10:43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알리안츠생명은 당뇨 및 당뇨와 연계성이 높은 3대 중대질병 보장을 강화한 '무배당 알리안츠 당뇨에 강한 암보험(갱신형)'을 내달 1일부터 판매한다고 31일 밝혔다.

이 상품은 가입 후 당뇨 진단을 받고 그 이후에 일반암 진단을 받으면 진단금을 2배로 지급한다.

유방암·전립선암은 당뇨 진단과 관계없이 400만원, 갑상선암·기타피부암· 대장점막내암·제자리암·경계성종양은 당뇨와 관계없이 200만원을 지급한다.

특약에 가입하면 가입 후 1년 후부터 당뇨병 진단 시 100만원을 지급한다.

10년 만기 상품으로 갱신을 통해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으며, 만기 시점에 만기지급금 100만원을 지급한다.

'알리안츠당뇨에강한암보험' 광고. [알리안츠생명 제공=연합뉴스]

'알리안츠당뇨에강한암보험' 광고. [알리안츠생명 제공=연합뉴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038251530

title : 신규확진 20명중 지역발생 9명, 다시 한자릿수…해외유입 11명(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