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츠와나서 한국인 근로자 1명 강도 총격으로 피살(종합)

송고시간2016-10-30 22:30

1명은 부상…숙소에 침입

보츠와나 국기
보츠와나 국기

제작 김민준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아프리카 남부 보츠와나 팔라피에서 파견근무 중이던 우리 국민 1명이 30일(현지시간) 새벽 2시께 숙소에 침입한 강도의 총격으로 사망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보츠와나 겸임 공관인 주남아공대사관은 사건 인지 직후 보츠와나에 있던 영사협력원을 사건 현장에 급파했으며, 주남아공대사관 담당 영사도 현지에 파견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이 사건으로 또 다른 우리 국민 1명이 부상했다.

팔라피는 보츠와나 수도 가보로네에서 북동쪽으로 약 270km 거리에 있는 인구 약 4만 명 규모의 도시다.

lkw77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