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지애,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서 역전승…시즌 3승(종합)

송고시간2016-10-30 16:41

시즌 상금 2위에 올라 한·미·일 투어 상금왕 석권 도전

 신지애 [KLPGA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지애 [KLPGA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신지애(28)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히구치 히사코 미쓰비시 전기 레이디스 대회에서 역전 우승을 차지했다.

신지애는 30일 일본 사이타마현 무사시가오카 골프클럽(파72·6천58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로 6타를 줄여 합계 9언더파 207타로 정상에 올랐다.

함께 우승을 경쟁한 이지희(37)를 1타차로 따돌린 역전 우승이었다. 우승 상금은 1천440만 엔.

시즌 3승을 올린 신지애는 JLPGA 투어 통산 승수를 13승으로 늘렸다. 일본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투어(LPGA) 투어 미즈노 클래식 2승(2008년·2010년)을 포함하면 일본 무대에서 거둔 15번째 우승이다.

신지애는 이번 우승으로 시즌 상금 1억2천932만 엔을 쌓아 상금 랭킹 2위로 올라섰다.

한국 무대에서 상금왕 등 각종 부문 1위를 휩쓴 신지애는 2009년 LPGA 투어에서도 상금왕에 올랐다.

이번 시즌 JLPGA 투어에서도 상금 1위를 차지하면 한국과 미국, 일본에서 모두 상금왕에 오르는 대기록을 세운다.

이지희에 2타 뒤진 공동 4위에서 3라운드를 시작한 신지애는 9번홀(파5)에서 이글을 잡는 등 전반에만 4타를 줄여 역전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c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