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경필 "최순실 즉각 체포하고 靑도 압수수색해야"

"진상 규명 위해서는 결기 보여야"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기자 =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30일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로 지목받은 최순실 씨 수사에 대해 "검찰은 최 씨를 즉각 체포해서 수사를 시작해야 한다"고 말했다.

남 지사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이번 사건의 주범인데 보통 피의자 같으면 이렇게 했겠느냐. 시간을 준다는 것 자체가 특혜라는 얘기가 나온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남 지사는 "이미 귀국한 최 씨에 대한 조사가 늦어지면 은폐를 위해서 정권이 시간을 주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살 수 있다"면서 "이번 사태는 검찰 수사를 얼마나 국민이 신뢰하느냐가 생명"이라고 지적했다.

남 지사는 청와대에 대한 압수수색이 이뤄지지 않는 데 대해서는 "국민의 공분을 더욱 살 수 있는 상황"이라면서 "검찰은 성역은 있을 수 없다는 자세로 수사를 벌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남 지사는 "청와대가 법과 관례를 들어 압수수색을 거부하는데 그런 게 납득이 되겠느냐"면서 "청와대가 먼저 진상을 밝히겠다고 해도 모자란 상황인데 적극적으로 나서는 게 위기를 극복하는 지름길"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시간과의 싸움으로서 진상 규명을 하는 데 결기를 보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남 지사는 교착 상태에 빠진 여야의 특별검사 협상에 대해서는 "야당의 요구를 대폭 받아들여서 협상을 진행해야 한다"면서 "리더십의 공백 상태인 만큼 진상을 규명하고, 대폭적인 인적쇄신이 이뤄져야 한다"고 제안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남경필 경기지사

aayy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30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