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전, 취약계층 전기요금 지원…가구당 최대 15만원

송고시간2016-10-30 09:14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한국전력[015760]은 전기요금을 납부하기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해 '2016년 하반기 사랑의 에너지나눔' 사업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한전은 2003년부터 연 2회 이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직원이 기부한 금액과 회사 지원금을 모아 어려운 이웃의 전기요금을 지원한다. 올해 상반기 1억5천만원 포함, 지금까지 전국 2만여 가구에 27억원의 전기요금을 지원했다.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중 3개월 이상 전기요금을 체납한 가구가 대상이다. 가구당 최대 15만원까지 지원하며 한 번 혜택을 받은 가구에 대해서는 2년간 지원이 제한된다.

지원을 원하는 가구는 한국에너지재단(http://www.koref.or.kr)과 전국의 한전 사업소, 읍·면·동 주민 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한국에너지재단이 심사를 거쳐 최종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