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탁으로 해외주식 투자…KB국민은행, ETN신탁 첫 출시

송고시간2016-10-30 10:30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KB국민은행은 은행에서 상장지수채권(ETN)을 투자할 수 있는 'ETN 신탁' 상품을 은행권에서 최초로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ETN은 주식시장에 상장돼 주식처럼 거래되는 채권이다. 이날 현재 124종목이 한국거래소에서 거래되고 있으며 거래되는 자산 총액은 약 3조2천억원에 달한다.

국민은행이 지난 28일 출시한 ETN신탁은 해외주식, 채권, 원자재 등 직접 투자하기 어려운 자산도 신탁을 통해 ETN에 투자가 가능한 상품이다.

중도해지수수료가 없으며 환매 시에는 4일 후 자금이 결제돼 최대 8~9일이 소요되는 해외펀드에 비해 환금성이 높은 장점이 있다.

상장지수펀드(ETF)보다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만들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예컨대 투자자들이 ETF를 통해 S&P500지수에 투자할 수 있다면 ETN 투자자들은 S&P500에서 대형가치주, 대형성장주 등을 골라서 투자할 수 있다.

최소 가입금액은 500만원이다. 추가입금은 건별로 200만원 이상하면 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ETF신탁 시장에서의 은행권 최대 수탁고와 축적된 경험을 토대로 저금리·저성장시대에 대안투자 상품이 될 수 있는 ETN신탁 시장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B국민은행 ETN신탁 출시
KB국민은행 ETN신탁 출시

(서울=연합뉴스) KB국민은행은 지난 28일 ETN신탁 상품을 출시했다. KB국민은행 전속 모델이 상품을 홍보하고 있다.[KB국민은행 제공=연합뉴스]

buff2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