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檢, 안종범·정호성·김한수 靑사무실 압수수색…자택 포함(3보)

송고시간2016-10-29 14:22

김종·조인근 자택·사무실도…'최순실 의혹' 청와대 정면 겨냥

檢, 안종범·정호성·김한수 靑사무실 압수수색…자택 포함(3보) - 1

안종범 정책조정수석[연합뉴스 자료사진]

안종범 정책조정수석[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이보배 기자 =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29일 오전 청와대 안종범 정책조정수석비서관과 정호성 청와대 부속비서관 등 관련 핵심 인물들의 자택을 대거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이날 오전 검사와 수사관들을 안 수석비서관과 정 비서관, 김한수 청와대 행정관, 조인근 전 연설기록비서관,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등의 자택으로 보내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각종 문서, 자료 등을 확보했다.

검찰은 또 안 수석과 정 비서관, 김 행정관 등의 사무실 압수수색을 위해 청와대로 수사팀을 보내 사무실 진입을 시도 중이다.

정호성 비서관[연합뉴스 자료사진]

정호성 비서관[연합뉴스 자료사진]

공무소 압수수색의 경우 형사소송법상 그 소속 공무소나 감독관공서의 승낙 없이는 압수가 불가능하다. 다만, 해당 공무소나 감독관공서는 국가의 중대한 이익을 해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승낙을 거부하지 못한다고 돼 있다.

z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