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의정부특수학교 학부모들 "장애학생 중학교 진학 인원 늘려야"

(의정부=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경기도 의정부에 있는 공립 특수학교 '송민학교'의 학부모 40여명은 28일 오후 의정부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로비에서 시위를 열어 특수학교 중학교 정원을 늘려줄 것을 촉구했다.

학부모들은 "송민학교 초등부에 12명 학생이 졸업하는데 중등부 과정의 정원은 10명이라 2명이 일반 학교에 진학하게 됐다"며 "장애학생에 대한 교육적 기반이 부족한 일반학교에 가면 장애학생과 일반학생 양쪽 다 피해를 본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또 "이러한 문제가 매년 반복되고 있는데 특수학교 정원을 늘리거나 학교를 신설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학부모들은 이어 교육청 관계자와 면담을 했지만 별다른 결론은 얻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송민학교는 지적 장애와 지체장애 학생을 위한 공립 특수교육기관이다. 유치부, 초등부, 중학부, 고등부, 전공과 등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jhch79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