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 성장호조 기대에 원/달러 환율 2.4원 오른 1,144.9원 마감


美 성장호조 기대에 원/달러 환율 2.4원 오른 1,144.9원 마감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미국의 경기 호조 기대에 원/달러 환율이 상승 마감했다.

28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종가는 달러당 1,144.9원으로 전일 종가보다 2.4원 올랐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4.5원 오른 1,147.0원에 거래가 시작됐다.

28일(현지시간) 발표 예정인 미국의 3분기 경제성장률이 회복세를 보일 것이란 전망이 힘을 얻으면서 달러화 강세에 불을 지폈다.

미국의 9월 상품수지 적자가 전월보다 5.2% 감소하는 등 긍정적인 지표가 나오면서 이런 관측을 뒷받침했다.

달러화 가치를 종합적으로 측정하는 달러 인덱스는 99선에 육박하면서 상승세를 지속하고 있다.

다만 최근 달러화 강세가 지속하면서 원화가 약세폭이 다른 아시아권 통화보다 큰 점은 원/달러 환율의 추가 상승을 제약했다.

월말을 맞아 수출업체의 달러화 매도 물량이 충분히 소화되지 않은 점도 추가 상승을 더디게 한 요인으로 작용했다.

한편 이날 원/엔 재정환율은 오후 3시 30분 현재 100엔당 1,086.96원으로 전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보다 5.04원 내렸다.

p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6: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