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시장 공석' 하남시, 시의회와 협력체계 가동

(하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이교범 전 시장의 당선무효형 확정판결로 시장직 장기 공석 사태에 직면한 경기도 하남시가 시의회와 협력체계를 가동해 행정 공백과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28일 밝혔다.

하남시장 권한대행을 맡은 이종수 부시장은 이날 간부진과 함께 윤재군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민원과 현안사업 등에서 행정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대책을 논의했다.

이 시장 권한대행은 "급격한 인구 증가에 비례해 민원 업무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게 사실"이라며 "전 직원이 모든 노력을 다하고 시의회와 적극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차질 없이 시정을 수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 시장 권한대행은 전날 오후 긴급 간부회의를 소집해 "감일∼초이 광역도로 건설, 미사·위례신도시 입주지원 대책, 지하철 5호선 연장, 종합대학 유치 등 현안이 산적해 있다"며 공직기강 확립과 민생현장 관리에 매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하남시-시의회 시장직 공백 대책 간담회
하남시-시의회 시장직 공백 대책 간담회[하남시 제공]

kt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5: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