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카드, 3분기 영업이익 1천204억원…11%↑(종합)

카드 사용액 늘고 보유주식 매각 이익도 생겨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박의래 기자 = 삼성카드[029780]는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4% 증가한 1천204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8일 공시했다.

매출은 9천644억원으로 7.8%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980억원으로 19.5% 증가했다.

삼성카드는 "여름철 무더위로 인한 가전판매가 늘었고, 휴가와 추석연휴 시즌에 여행 관련 업종에서 카드 사용액이 크게 증가하는 등 계절적 요인이 컸다"며 "보유주식을 매각하면서 당기순이익도 늘었다"고 설명했다.

삼성카드는 지난달 전자결제대행업(PG)을 하는 올앳 지분 30만주를 135억원에 온라인 결제 기업인 KG이니시스에 매각했다. 이중 장부가격을 제외한 순수 매각 이익은 84억원이다.

삼성카드의 3분기 카드사업 총 취급액은 28조4천282억원으로 지난해 3분기보다 7.4% 늘었다.

부문별로 보면 신용판매가 24조6천281억원을 기록했고 장·단기 카드대출이 3조5천598억원, 선불·체크카드 매출이 2천403억원이었다.

카드사업 외에도 할부리스 사업에서 4천44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30일 이상 연체율은 1.2%였다.

hyunmin623@yna.co.kr

laecor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5: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