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케미칼, 올해 3분기 만에 작년 영업익 넘는 호실적(종합)

3분기 누적 영업익 1조8천억원…연말까지는 2조원 넘길 듯
롯데 케미칼 [연합뉴스 자료사진]
롯데 케미칼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정성호 기자 = 롯데케미칼[011170]은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잠정)이 6천43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8%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매출액은 3조4천266억원으로 12.9%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4천514억원으로 88.6% 늘어났다.

다만 전 분기와 견주면 매출은 0.4%, 영업이익은 7.3% 감소했다.

올해 들어 3분기까지의 누계 실적을 보면 매출액이 9조5천522억원, 영업이익이 1조8천107억원, 순이익이 1조2천574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3분기까지의 누적 영업이익이 이미 사상 최대였던 지난해의 연간 영업이익(1조6천111억원)를 초과했다. 이에 따라 올해는 연간 영업이익 2조원을 넘기며 종전 기록을 갈아치울 것으로 전망된다.

롯데케미칼은 3분기 호실적의 원인으로 주요 제품인 에틸렌의 빡빡한 수급 상황을 꼽았다.

롯데케미칼은 "원화 강세로 수익성은 전 분기보다 소폭 떨어졌지만 지속된 유가 약세로 원재료인 납사(나프타) 가격이 하향 안정화됐다"며 "타이트한 에틸렌 수급 상황에 따라 스프레드(원료와 제품 간 가격차)가 크게 발생해 호실적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4분기는 계절적 비수기지만 원료 가격 안정화와 우호적 수급 상황으로 견조한 수익을 꾸준히 창출할 것으로 롯데케미칼은 기대하고 있다.

롯데케미칼 관계자는 "그간 추진해온 국내외 신규사업도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어 기존 사업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지속적인 수익 창출의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hyunmin623@yna.co.kr,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6: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