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재추진에 시민단체 비판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국방부가 일본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체결을 재추진한다고 밝힌 데 대해 시민단체가 반발했다.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등 50여 단체는 28일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범국 일본과 군사협력을 강화해서는 안 된다"며 협정 체결을 강행하려는 정부를 비판했다.

이들은 북핵·미사일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일본과 협력해야 한다는 정부의 설명에 대해 "지리적으로 일본보다 한국이 대북정보탐지에 유리하며 미사일 도달시간도 짧아 일본의 '조기경보'로 한국이 얻을 실익이 없다"고 주장했다.

오히려 미국과 일본을 지켜주기 위한 군사정보를 제공해주는 역할만 하게 돼 일본의 재무장과 군사 대국화를 도와주기만 한다는 것이다.

시민단체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은 이날 한미 고위급전략대화가 열리는 종로구 외교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한미일 안보협력 강화 방침을 규탄하고 나섰다.

이들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은 한일 준 군사동맹 구축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일군사협정 재추진 중단 촉구!'
'한일군사협정 재추진 중단 촉구!'(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전쟁반대평화실현국민행동 등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28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한일군사협정 재추진 중단 촉구 각계 공동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6.10.28
kane@yna.co.kr

com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5: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