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말 N 여행> 강원권: 싱싱 대게·쫀득 탱글 오징어, 매콤달콤 초장에 '꿀꺽'

동해 묵호항 '문어랑 대게랑 축제' 수산물 시식·체험행사 풍성…일요일 아침 영하로 '뚝'

(강원=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10월 마지막 주말인 29∼30일 강원도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흐린 날씨를 보이다가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지겠다.

동해 묵호항에서는 '문어랑 대게랑 축제'가 열려 동해의 싱싱한 대게 낚시는 물론 오징어를 맨손으로 잡는 짜릿한 손맛을 느낄 수 있다.

살아있는 오징어를 직접 할복해 즉석에서 회로 썰어 먹을 수 있어 오징어의 쫀득하면서도 탱글탱글한 식감을 매콤달콤한 초장과 함께 맛볼 수 있다.

대게
대게[연합뉴스 자료사진]

◇ 아침 기온 '뚝'…산간은 눈 예보

토요일인 29일 강원도는 대체로 흐리겠다.

영동은 동풍의 영향으로 오전까지 5∼20㎜의 비가 내리겠다.

새벽에서 오전 사이 높은 산간에는 비가 눈으로 바뀌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일부 높은 산 정상에는 눈이 쌓이겠다.

산간은 찬 공기가 남하해 내린 비가 얼어붙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동해안 8∼10도, 산간 3∼6도, 내륙 5∼9도가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동해안 10∼12도, 산간 5∼7도, 내륙 12∼14도 분포를 보이겠다.

동해 물결은 2∼4m로 매우 높게 일어 너울성 파도가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어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일요일인 30일은 비구름이 걷혀 맑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동해안 3∼6도, 산간 영하2도∼영상 1도, 내륙 영하 1도∼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동해안 14∼15도, 산간 8∼12도, 내륙 13∼15도로 예보됐다.

동해 물결은 오전에는 1∼3m, 오후에는 1∼2.5m로 일겠다.

껍질 속 대게 살
껍질 속 대게 살[연합뉴스 자료사진]

◇ '무코야 놀자'…동해 묵호항서 '문어랑 대게랑 축제'

동해시 묵호항 일원에서 '문어랑 대게랑 축제'가 28일 막을 올려 이번 주말까지 열린다.

'무코야 놀자'를 부제로 한 이번 축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만선(대북) 공연, 묵호 가수왕 선발대회 등 공연행사를 비롯해 오징어·문어 낚시, 맨손 잡기, 경매, 논골담길 미션 등 체험 행사가 펼쳐진다.

동해시 변천사 홍보·전시, 수산물 판매, 먹거리 등 부대행사도 다채롭다.

축제 기간 묵호항 수변공원 간이 낚시터에서 관광객과 시민이 싱싱한 대게를 직접 잡아갈 수 있다.

물놀이 체험인 맨손 고기 잡기도 열려 싱싱한 오징어 등을 맨손으로 잡아가는 짜릿한 손맛을 느낄 수 있다.

문어를 잡고 대야에 옮기는 5인 1조 이어달리기 게임인 '문어와 함께 달려라' 등의 유료 체험행사도 열린다.

특히 살아있는 오징어를 직접 할복해 즉석에서 회로 썰어 먹는 오징어 할복과 썰기 행사도 열려 맛과 재미를 함께 만끽할 수 있다.

맨손으로 잡은 오징어
맨손으로 잡은 오징어[연합뉴스 자료사진]

동해에서 갓 잡은 신선한 수산물을 싼값에 살 기회도 풍성하다.

수산물 반짝 경매, 마른오징어 축잡기와 직판 장터, 시식과 판매, 수산물 직매장, 문어·대게 판매장, 북평산업단지 수산물 가공식품 전시·판매장, 대게 가공식품 전시·판매장 등이 운영된다.

이 밖에 관광객의 시선을 끌 수 있는 수산물 모형 빵 시식과 판매, 물고기 액자 아카데미, 수산물 모형 비누 만들기 등 다양한 행사가 흥을 돋운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