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스코, 우수 협력사 방문…"해외시장 개척 지원 강화"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포스코[005490]가 28일 경인지역 우수 협력사를 찾아 애로사항을 듣고 해외시장 개척방안을 논의했다.

포스코 황은연 사장은 이날 ㈜서울엔지니어링, ㈜대원인물 등 협력사를 방문해 "포스코의 창조경제 혁신센터, 상생협력펀드 등 동반성장 인프라를 활용해 해외시장 개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서울엔지니어링은 풍구, 냉각반 등 동 주조품을 생산하는 회사다.

이 회사는 1973년 포스코로부터 풍구 등의 국산화 개발 의뢰를 받아 제품 개발에 들어갔지만 번번이 실패했다. 그러나 포스코의 기술지원과 멘터링을 받아 1997년 풍구 국산화에 성공했고 2007년 산업통상자원부 인증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올렸다. 또 포스코를 통해 해외판로를 개척해 현재 동 제품을 유럽 34개국 87개 제철소에 납품하고 있다.

㈜대원인물은 산업용 나이프 전문 제조업체로, 포스코의 고유 혁신방법론인 'QSS'(Quick Six Sigma)를 활용해 체질 개선을 이룬 곳이다. 2014년 100만 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했고 전 세계 10여개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포스코는 중소기업들과의 상생을 위해 금융지원, 기술협력, 컨설팅 및 교육 등 32개의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중소기업에 저리로 자금을 대출해주는 상생협력펀드 규모는 기존 3천700억원에서 올해 4천200억원으로 500억원 증액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