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사히 "韓, 군사정보보호협정 11월 체결 목표…韓여론 중요"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한국 정부가 지난 27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체결 논의를 재개하기로 전격 결정한 것과 관련, 아사히신문은 한국이 11월 중 체결을 목표로 한다는 분석을 28일 전했다.

아사히신문은 박근혜 대통령이 12월에 있을 한중일 정상회의를 위해 방일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11월 중 협정을 체결할 수 있게 하기 위해 논의 재개를 10월 중 발표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한국 정부의 발표는 일본 측 요청에 응한 형태가 됐다며 "한국은 11월 중에라도 체결할 생각인 것 같다. 한국 여론이 매우 중요하다"고 분석했다.

신문은 협정 체결 시 대잠수함 작전과 자위대의 후방 지원이 가능하며 자위대가 한국 거주 일본인의 구출작전 시 필요한 공항과 도로 정보, 한국군의 전개 정보를 입수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요미우리신문은 협정이 체결되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징후가 있을 때 한미일이 각각 전개하는 이지스함과 정찰위성 등에서 수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고, 북한이 서부지역에서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면 일본 측이 한국 해군의 정보를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4년 전 협정 체결 직전까지 갔다가 무산됐다는 점에서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은 전날 기자단에 "제로부터 이야기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요미우리는 그러나 방위성 간부가 "한국 여론에 달렸으며 협의를 재개해도 서명까지 될지는 별개의 문제"라고 말했다면서 "반대론 재연을 우려하는 시각도 있다"고 전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북한의 핵·미사일에 대한 위기감과 미국의 의향이 복잡한 대일감정을 가진 한국의 등을 떠밀었다"고 보도했다.

군사정보보호협정 논의 재개 보도한 일본 신문
군사정보보호협정 논의 재개 보도한 일본 신문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한국 정부가 지난 27일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체결 논의를 재개하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 일본 신문이 28일 이를 지면에 보도했다. 2016.10.28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09: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