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얀마서 지카 감염 사례 첫 확인…32세 외국인 임신부

(자카르타=연합뉴스) 황철환 특파원 = 미얀마에서 처음으로 지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

28일 미얀마 국영방송 MRTV 등에 따르면 미얀마 보건체육부는 미얀마 최대 도시 양곤에 거주하는 32세 외국인 임신부가 지카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실이 지난 26일 확인됐다고 밝혔다.

환자의 국적이나 임신 주 수, 추정 감염경로 등 구체적인 사항은 공개되지 않았다.

동남아시아에서는 지난 8월 말 싱가포르에서 발생한 지카 바이러스 대량감염 사태로 이달 20일까지 415명에 달하는 확진자가 나오는 등 지카 바이러스가 급속도로 확산해 왔다.

hwang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10: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