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경필 "위기탈출의 출발은 이정현 대표 사퇴"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남경필 경기지사가 '최순실 게이트' 파문과 관련,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의 사퇴를 거듭 촉구했다.

남경필 "위기탈출의 출발은 이정현 대표 사퇴" - 1

남 지사는 28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청와대와 대통령이 국정시스템 붕괴의 가장 큰 책임이 있기 때문에 청와대의 역할을 기대하기 어렵다"며 "현 상황에서 수습을 할 수 있는 주체는 당과 정부다. 특히 당이 위기를 수습할 의지와 역량을 갖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여당 대표는 대통령 리더십 공백을 메우는 막중한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 안타깝지만 이정현 대표는 리더십을 상실했다"며 "이 대표는 당과 국가를 위해 물러나는 것이 맞다. 위기탈출의 출발은 당 대표 사퇴"라고 강조했다.

남 지사는 새로운 비대위원장이 중심에 서서 야당과 함께 국가적 위기를 극복할 것을 제안했다.

앞서 남 지사는 27일 MBC 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 '여야를 넘나드는 협치가 가능한 총리 임명'을 우선 수습책으로 제시하기도 했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09: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