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영황제' 펠프스 6월에 약혼녀와 비밀 결혼식

마이클 펠프스(왼쪽)가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접영 200m에서 금메달을 딴 뒤 관중석에서 아들 부머를 안고 응원하던 니콜 존슨에게 다가가 기쁨을 나누던 모습.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마이클 펠프스(왼쪽)가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접영 200m에서 금메달을 딴 뒤 관중석에서 아들 부머를 안고 응원하던 니콜 존슨에게 다가가 기쁨을 나누던 모습.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수영황제' 마이클 펠프스(31·미국)가 동갑내기 약혼녀 니콜 존슨과 지난 6월에 조용히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27일(이하 현지시간) 연예전문 매체 TMZ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펠프스와 존슨은 올해 6월 13일 미국 애리조나주 파라다이스 밸리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펠프스가 5월에 약혼녀 존슨과 사이에서 첫아들 부머 로버트 펠프스를 얻고 난 뒤다.

존슨이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펠프스, 부머와 찍은 사진과 "나의 작은 가족과 함께한 잊을 수 없는 밤"이라는 글을 올린 날이기도 하다.

파라다이스 밸리는 펠프스가 지난해 253만 달러(약 29억원)를 들여 산 호화 주택이 있는 곳이다.

펠프스는 미스 캘리포니아 출신인 존슨과 2007년부터 사귀며 이별과 만남을 반복하다 지난해 2월 약혼했다.

애초 결혼식은 올해 8월 막을 내린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이후 할 것이라고 말해왔다.

2000년 시드니 대회부터 올해 리우 대회까지 5회 연속 올림픽에 출전한 펠프스는 역대 최다 올림픽 메달을 수확한 최고의 수영 스타다.

리우 대회에서만 금메달 5개, 은메달 1개를 따 그가 올림픽에서 획득한 메달은 28개(금메달 23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개)가 된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8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