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롯데 송승준,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3~4개월 재활"

송고시간2016-10-27 11:08

롯데 송승준 [연합뉴스 자료사진]
롯데 송승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롯데 자이언츠의 베테랑 우완 투수 송승준(36)이 오른쪽 팔꿈치 뼛조각 제거수술을 받았다.

27일 롯데 구단에 따르면 송승준은 전날 서울의 한 병원에서 수술을 받았다.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친 송승준은 회복 후 재활에 들어간다.

구단 관계자는 "재활에는 3~4개월 정도 소요된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을 마치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송승준은 4년 총액 40억원에 도장을 찍고 잔류했다.

그러나 기대와는 달리 송승준은 FA 계약 첫해 최악의 시즌을 보냈다.

구위가 현저히 떨어졌고, 크고 작은 부상에 시달렸다. 4월 햄스트링 부상에 이어 5월에는 어깨 통증으로 인해 2군으로 내려갔다.

송승준은 올 시즌 10경기에서 41⅓이닝 1승 2패, 평균자책점 8.71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2007년 해외진출선수 특별지명으로 롯데 유니폼을 입은 송승준이 100이닝 이닝 소화하지 못한 것은 올 시즌이 처음이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