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텐트 안 난방할 때 일산화탄소 중독 주의하세요"

송고시간2016-10-27 12:00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국민안전처는 27일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져 캠핑장 등에서 난방기구 사용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일산화탄소 중독 등 안전사고 주의를 당부했다.

안전처에 따르면 캠핑할 때 텐트 안에서 많이 사용하는 휴대용 가스난로나 석유난로 등은 산소를 연소시키고 일산화탄소를 발생시켜 질식에 따른 인명피해가 일어날 수 있다.

텐트는 환기가 잘되지 않아 텐트 내부에서 난방기구를 사용할 때는 물론 텐트 입구에서 숯불 등으로 고기를 구울 때 일산화탄소가 텐트 안으로 들어가 중독사고가 나기도 한다.

실제로 올해 6월 전북 덕유산 야영장에서 텐트 안에서 갈탄으로 난방하던 가족 4명이 일산화탄소에 중독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지난해 12월에도 강화도 낚시터에서 가스온수매트를 사용하다 2명이 질식해 숨졌다. 지난해 2월 전북 선운사도립공원에서는 추위를 피하려고 텐트 안에 숯불을 피웠던 부부가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졌다.

안전처는 "일산화탄소 중독 사고를 예방하려면 취침 때 난로를 이용하기보다 침낭과 핫팩을 사용해 보온하고 텐트 내부에 난로를 사용할 때는 환기를 자주 시키고 캠핑용 일산화탄소 감지기를 설치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justdu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