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미일 외교차관 도쿄서 회동…대북 제재강화 논의

송고시간2016-10-27 09:09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한국과 미국, 일본은 27일 오전 일본 도쿄 이쿠라(飯倉) 공관에서 외교차관협의를 하고 핵 개발 및 미사일 발사를 계속하는 북한에 대한 제재 및 추가 도발시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과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부 부장관,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은 협의에서 지난달 9일 북한의 5차 핵실험에 따른 강력한 유엔의 대북제재결의 도출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합의할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각국별 독자 대북제재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의 5차 핵실험 이후 미국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에 관여한 중국 무역회사와 경영자 등 4명을 제재 대상에 추가했다.

일본 정부도 미국과 보조를 맞춰 북한과 거래에 관여하는 중국 등 제3국 기업을 제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앞서 임성남 차관은 전날 블링컨 부장관, 스기야마 사무차관과 잇따라 별도 회동을 하고 전방위적인 대북 제재 및 압박 조치에 나서자는데 의견을 모았다.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